세정의 동반자

골치 아픈 숫자, 까다로운 세금 문제

여러분의 조세관련 문제를 해결해 드립니다.

정치경제

제목 文대통령 "대기업, 너무 잘해...주문할 게 없어"
작성자 삼우세무법인
작성일 2020-02-13

文, LG화학 2차전지 구미 투자에 "해외 진출한 기업 국내에 유치해야" "감사원의 적극행정 시행...경제부처에서 적극 활용해라" "금융위원장의 의지, 은행창구에 내려가야 해" 현장소통 강조

문재인 대통령은 13일 서울 중구 대한상공회의소에서 진행된

◆…문재인 대통령은 13일 서울 중구 대한상공회의소에서 진행된 '코로나19 대응 경제계 대응 간담회'에 참석, "심리적 대반전이 필요하다"고 강조하며 대기업들의 적극적 활동을 격려했다.(청와대)

문재인 대통령은 13일 코로나91 대응과 관련, "(지금 우리에겐) 심리적 대반전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서울 중구 대한상공회의소에서 열린 코로나19 대응 경제계 대응 간담회에서 "신종 감염병이라고 하지만 그간 너무 위축돼 있었다"며 이같이 말했다고 강민석 청와대 대변인이 전했다.

문 대통령은 간담회에 참석한 그룹 총수 및 경영진에게 "대기업에 대해선 주문할 것이 별로 없다. 너무 잘해주고 계시다"라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코로나19 대응과 관련해 "부품·소재 등의 안정적 공급망을 관리하려면 다변화, 국산화 등이 필요하다"며 "해외에 진출한 기업을 국내에 다시 유치하는 노력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문 대통령은 구체적 예로 LG화학이 2차전지 소재 공장을 중국에 입지하려던 계획을 최근 구미시의 파격적인 조건 제시로 국내로 전환해 구미공단에서 배터리와 연관 산업들이 모여 시너지를 낸 사례를 거론했다.

강 대변인은 문 대통령의 이 같은 언급은 "지역상생형 일자리 모델을 활용하면 국내에서도 뛰어난 투자 여건을 조성할 수 있다는 부분을 강조한 말이었다"고 부연설명했다.

문 대통령은 경제계에서 공무원들의 적극행정 건의에 대해선 "감사원이 적극행정 시행은 공무원에게 면책뿐 아니라 포상 방안까지 하는 방안을 이미 발표했다"며 "사전컨설팅 제도도 있다"고 환기시킨 뒤 "경제부처가 적극 활용해달라"고 당부했다.

또한 기업인들의 적극적 금융지원 건의에 대해서도 문 대통령은 "금융위원장의 의지가 은행창구에도 내려가아 한다"며 배석한 은성수 금융위원장에게 현장 소통 강화를 지시했다.

문 대통령은 간담회에서 관련 장관들의 답변이 부족한 점에 대해선 "장관들 답변이 안 된 부분은 관계 부처에서 검토하도록 하겠다"며 "그리고 속도감 있게 반영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약속했다고 강 대변인이 전했다.


[저작권자 ⓒ 조세일보(http://www.joseilbo.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